기사 (전체 74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커버스토리] 대약진(大躍進)
욥과 그의 아내는 대부분의 중국인들과 같은 방식으로 그리스도인이 되었다. 이 부부의 집을 방문한 한 친구가 복음을 전했던 것뿐이다. “그 친구는  스물네 시간 동안 우리 집에 머물렀는데,  스무 시간 동안 복음을 설명했어요.” 5년
롭 몰   2008-08-20
[커버스토리] 미가 여왕으로 다스리는 세상
지난 토요일, 나는 몸매를 받쳐 주는 속옷을 입은 채 저녁 모임에 입고 갈 옷을 고르느라 정신이 없었다. 오랜 고민 끝에 절대로 실패할 확률이 없는 옷을 골랐다. 귀여운 꽃무늬 드레스에 푸른색 세미자켓이면 확실히 성공하리라 생각했다. 하지만
진저 콜바바   2008-08-19
[커버스토리] 그래도 나는 사랑스럽다
여성의 몸을 설명하는 데는 사과와 배뿐 아니라 온갖 종류의 과일들이 사용된다. 나는 바나나처럼 길쭉하고 금발이고 날씬하고 싶지만 너무 익어 쭈글쭈글한 복숭아에 가깝다.    모든 과일은 자기만의 색과 모양과 향을 가지고 있다. 하나님
리즈 커티스 힉스   2008-08-19
[커버스토리] 드러난 것, 잃은 것, 바꾸어야 할 것
한국 교회의 해외 선교는 지난 20년 동안 엄청난 속도로 발전했다. 1979년에 파송한 선교사가 93명인데, 2007년에는 1만 5000명을 넘어섰다. 세계 제2위의 선교사 파송 국가가 된 것이다. 20년 전만 하더라도 한국 교회 안에서 선교를 언급하
한철호   2008-08-18
[커버스토리] 탈레반 암흑 파헤치다
아프가니스탄을 본격적으로 다룬 영화는 그렇게 많지 않다. 레이건 시대가 저물어가던 무렵, 소련은 미국이 베트남 정글에서 겪었던 것처럼 아프가니스탄의 산악과 사막에서 악전고투했고, 그래서 무자헤딘의 이 땅은 람보나 제임스 본드 같은 서구 요원들이 자유의
피터 채터웨이   2008-08-18
[커버스토리] 안전한 선교는 없다
지난 2007년 여름, 배형규 목사는 주로 여성들로 이루어진 봉사팀을 이끌고 아프가니스탄으로 떠났다. 여행의 목적은 그곳에 있는 이들의 육체적, 영적 고통을 덜어 주는 것이었다. 하지만 탈레반 테러리스트들에게는 다른 목적이 있었다. 7월 19일, 이슬
CT 논설   2008-08-18
[커버스토리] 내관(內觀)과 외관(外觀) 사이
내부자는 사건을 겪은 사람들의 정서를 읽고자 할 것이다. 그 마음은 따뜻하다. 그리스도인들에게는 이 따뜻한 시각, 내관emic view이 필요하다. 아프가니스탄 피랍 사건도 마치 내가 그 일을 당한 것처럼 느끼는 내부자적 공감이 필요하다. 그래야만 그
문상철   2008-08-18
[커버스토리] 귀환자들에게서 듣다.
사로잡혔던 땅에서 돌아온 네 사람을 만났다. 1년이 흘렀지만 기억은 바래지 않았다. 더욱 생생했고, 눈물로 번졌다. 귀환을 이끌어 주시고 지켜봐 주신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며, 감사하다며, 그렇게 눈시울부터 붉혔다. 부디 오해와 갈등이 풀리기를 바라는
김은홍, 박동욱, 이진경   2008-08-18
[커버스토리] 다원주의 시대, 한국 교회가 가야 할 길
20세기 두 번의 세계 대전 이후 가속화된 사회문화적 다원화 현상은 역사의 진보에 대한 낙관론을 폐기하면서 새로운 영성에 대한 갈망을 불러 일으켰다. 하지만 적어도 서양에서는 그 대안이 기성 종교인 기독교는 아니었다. 종교에만 국한되지 않고
성석환   2008-08-08
[커버스토리] 다원 문화 속에서 어떻게 복음을 설교할 것인가?
복음은 유아들이 건널 수 있는 수영장인 동시에 코끼리가 헤엄치기에도 충분한 곳으로 묘사된다. 복음은 어린 아이에게 전할 수 있을 만큼 단순하면서도 위대한 석학들이 탐구할 만큼 그 가치가 심오하다. 천사들도 복음에 관해 살펴보기를 간절히 열망할 정도다(
팀 켈러   2008-08-06
[인터뷰] 오늘의 중국을 듣다
연변과학기술대학 총장 김진경 박사를 7월 15일 이 학교 서울 사무소에서 만났다. 곧 개교할 평양과학기술대학에 대한 꿈에 부풀어 있는 그가 ‘오늘의 중국’을 이야기했다. 그리고, 단 한 순간도 우리의 역사에 어떤 식으로든 엮여들지 않은 때가 없었던 중
김진경, 이상화   2008-08-05
[기독교 역사] 연표 시련과 기회의 중국 기독교
[기독교 역사] 이웃, 중국의 기독교 연표 시련과 기회의 중국 기독교 개신교 황금시대 1900 의화단 운동 기간, 중국 그리스도인 3만 명과 선교사 200명이 살해됨. 왕 밍다오(王明道) 출생1901 워치만 니(Watchman Nee)와 존 성(Joh
CTK 편집부   2008-08-01
[기독교 역사] 대륙에 부는 기독교 열풍
[기독교 역사] 이웃, 중국의 기독교 100년이 넘는 세월 동안 중국의 소수 문화 엘리트들은 사회 속 기독교의 역할을 놓고 씨름해 왔다. 1세기 전, 국가가 지원하는 유교 교육을 받은 전통적 중국학자들은 기독교를 외래의 가르침이라 하여 거부했다. 그러
캐롤 리 햄린, 스테이시 빌러   2008-08-01
[기독교 역사] 허드슨 테일러와 중국 선교에 관하여 잘 알려져 있지 않은 사실들
[기독교 역사] 이웃, 중국의 기독교지금은 상식이 되었지만, 선교사들이 복음을 전해 받을 사람들과 같은 옷을 입고 그들처럼 살아야 한다는 생각을 널리 퍼뜨린 사람은 허드슨 테일러다. 처음에는 이런 생각 때문에 그가 큰 비판을 받기도 했다.1854년,
새뮤얼 차오   2008-08-01
[기독교 역사] 나와 내 집은
[기독교 역사] 이웃, 중국의 기독교 1949년, 공산당이 승리하기 전날 밤까지 중국에 있는 개신교인의 숫자는 모든 교파를 포함하여 약 100만 명 정도였다. 그런데 2007년에 와서는 가장 보수적인 공식 통계에서조차도 400
토니 램버트   2008-08-01
[기독교 역사] 공산 치하에서 드린 예배
[기독교 역사] 이웃, 중국의 기독교 우리는 중국의 기독교를 너무 모릅니다. 가정교회 이야기를 간간이 듣는 게 전부이고, 조금 더 안다면 삼자교회를 이야기할 뿐입니다. 이나마도 제대로 이해한다고는 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정보가 단편적이기 때문이며,
라이언 던치   2008-08-01
[인터뷰] 사건 1년, 성찰의 365일
1년 전 아프간 피랍 사건은 한국 교회의 지도자들에게뿐 아니라 평범한 그리스도인들에게도 참 힘겨운 고민을 안겨 주었다. 세상이 퍼붓는 비난이 영 틀리지만은 않다는 게 정직한 생각이기도 했고, 그렇다고 세상의 손가락질에서 벗어나고자 그리스도인됨을 포기할
이상화, 이태웅, 박은조   2008-07-14
[기독교 역사] 불꽃 하나로도 이단의 불은 타오른다
대학 시절이었다. 어떤 장학 프로그램 일원으로 “리더십 개발” 일일 세미나에 참석해야 했다. 거기서 우리는 성격 테스트를 받고 그것을 가지고 토론을 했다. 그런 후 그날 세미나 리더가 우리를 20분 동안 조용히 마룻바닥에 눕게 하더니 우리 속에 있는
제니퍼 트라프턴   2008-05-31
[인터뷰] 음악과 영혼을 지휘하다
5월 8일 오전 11시, 세종문화회관 예술단체동 서울 시립교향악단 상임 지휘자실에서 서울시향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인 정명훈 씨(55)와 발행인 오정현 목사(53, 사랑의교회)가 마주 앉았다. 각기 다른 분야에서 한국의 대표적 지휘자 역할을 감당하고
CTK 편집부   2008-05-30
[커버스토리] [문을 닫으며] 10년 후에 다시 만나요
많은 이야기들이 오갔다. 인터뷰어(interviewer) 기자들과 인터뷰이(interviewee) 손님들의 경계도 자연스럽게 허물어져 갔고, 초면인 초대 손님들 사이에도 금세 '세대 공감'이 생겼다. 만나 얘기를 주고받으니, 내 삶이나 저 삶이나 크게
김은홍   2008-05-30
 31 | 32 | 33 | 34 | 35 | 36 | 37 | 38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68길 98 5층  |  대표전화 : 080-586-7726  |  팩스 : 02-6919-1095
발행인 : 오정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은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홍  |  사업자등록번호 : 214-88-27116  |  통신판매업신고 : 제01-2602호
Copyright © 2017 Christianity Today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