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사역의 스위트 스폿
사역 초기를 돌아보면 “고든 맥도널드 주식회사”라고 불릴 만한 일에 몰두했던 기억이 떠올라 부끄러운 마음이 든다. 예수님과 다른 이가 아니라 스스로에게 너무 집중했었다.언제부터인가 나의 내면세계를 가꾸고 형성하는 활동은 교회라는 조직을 세우는 활동으로
고든 맥도날드   2011-02-24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누가 내 교회를 훔쳤는가
마치 사실 같은 고든 맥도날드의 소설은, 누군가가 자신들의 교회를 훔쳐갔다고 느끼는 50-60대 그리스도인들의 이야기다. 「누가 내 교회를 훔쳤는 (두란노 역간)에 나오는 유일한 실제 등장인물은 고든과 그의 아내 게일뿐이지만, 소설에 나오는 다른 사람
고든 맥도날드   2011-02-24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낯선 사람이 찾아왔다
어느 일요일 아침 그는 부인과 아이들을 데리고 우리 교회를 찾았다. 친구가 추천해서 왔다고 했다. 처음 보는 얼굴이어서 나는 서둘러 인사를 하고 편안히 만날 수 있는 사람을 여럿 소개해주었다. 첫인상은 이랬다. 30대 후반, 약간 내성적, 차분함, 편
고든 맥도날드   2011-02-23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어디에 힘쓰라고?
찬송가 “너 성결키 위해”(Take Time to Be Holy)는 1880년대 초 윌리엄 롱스태프가 쓴 시로 만든 노래이다. 내가 자란 교회에서는 이 찬송가를 자주 불렀다. 나는 어릴 적 이 노래를 따분하게 여겼고(롱스태프 선생, 미안합니다), 찬양
고든 맥도날드   2011-02-23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정기 건강검진
몇 주 전에 병원에서 올해 건강검진을 받을 때가 되었다고 연락이 왔다.“종합검진을 다 받을 필요는 없는 거죠?”“사실 전부 다 받으셔야 합니다.”며칠 지나자 이번에는 치과에서 치아검진을 받을 때가 되었다고 연락이 왔다.마땅히 감사해야 할 일인데도 검진
고든 맥도날드   2011-02-21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땅으로 내려온 설교
한시간이 넘게 그 남자는 51년간 살아온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중독과 싸운 일, 힘들었던 인간관계, 정말 하고 싶었던 일들을 솔직히 말했다. 그의 말에는 성공과 실패, 깨달음과 후회가 담겨 있었다. 정체된 신앙생활을 극복하려는 노력이 엿보였다.우리는
고든 맥도날드   2010-11-22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새벽 3시에 걸려온 전화
그 전화를 받은 지 수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그 당시 들었던 생각들이 기억날 때면 당황스럽긴 마찬가지다. 그 생각들은 이랬다. “심방 사역자들은 다 어디 있지? 난 가르치고 인도하고 소망을 제시하는 사람이지 병원 담당은 아닌데. 아, 난 항상 강대상에서
고든 맥도날드   2010-05-24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만인 앞에 전시된 영혼
오늘날에는 아는 이가 드물지만 요한 타울러(John Tauler)는 14세기에 유럽 제일의 설교자였다. 스트라스부르 성당의 강단에 그가 설 때마다 위대한 설교를 기대하는 수많은 청중이 몰려들었고, 그러한 기대는 어김없이 충족되었다.타울러는 “사랑과 온
고든 맥도날드   2010-04-26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크고 힘 있는 교회가 소리 없이 무너지는 이유
신학교를 졸업하고 얼마 되지 않아 일리노이 주 남부의 한 교회에서 목사직 요청을 받았다. 목회자의 리더십이 무엇인지 그 실체를 알게 된 내 생애 첫 번째 경험이었는데, 무척 불편한 나날들이었다.영적 지도자로 나를 청빙한 교인들이 나에게 특별한 기술(혹
고든 맥도날드   2010-04-26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몰락을 이야기하다
최근에 재계 경영자들의 조찬 모임에 초대받았는데, 거기서 세계적인 경제전문가 두 사람이 전 지구적 경제 위기에 대한 분석을 제시했다. 머리 위(물론 한참 위)로 (구제 조치와 지표, 평균치에 대한 통계가 거의 대부분이었던) 프레젠테이션이 투사됐다.테이
고든 맥도날드   2009-06-05
[고든 맥도날드의 '리더십'] 급류를 헤쳐 나가는 리더십
아내 앤과 나는 14 피트짜리 카약 두 대를 갖고 있다. 카약이 으레 그렇듯이 우리 것도 화려하고 매끈하고 간편하다. 제조사―윌더니스 시스템스(Wilderness Systems)―가 호수나 잔잔한 강―이런 곳을 카약 타기에서는 정수(flat-water
고든 맥도날드   2008-12-27
 1 | 2 | 3 | 4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68길 98 5층  |  대표전화 : 080-586-7726  |  팩스 : 02-6919-1095
발행인 : 오정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은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홍  |  사업자등록번호 : 214-88-27116  |  통신판매업신고 : 제01-2602호
Copyright © 2017 Christianity Today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