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나를 바꾼 말씀] 절망과 위기의 날에 새로운 기회를 주신 하나님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2 사도행전 8:1-3 글: 이석호부산대청교회 담임목사, 「마가복음 산책」(이레서원, 2006)을 비롯한 여러 권의 저자.글씨: 임동규청현재이 캘리그라피 문화선교회 회장, 「캘리그라피 말씀북-예수의부활」(섬김과나
이석호   2018-10-02
[나를 바꾼 말씀] 자연의 선, 예수의 선
그리스도인에게 자연은 무엇인가만물에는 하나님의 능력과 신적 성품이 간직되어 있어 하나님과 인간 사이에 모종의 역할을 한다고 말한다. 그 역할은 하나님은 자연을 통해 자신의 성품과 능력을 알리고 인간은 그 자연을 통해 하나님을 알아가도록 하는 역할이다.
박윤만   2018-09-28
[신약 난제 해설] 무화과나무를 저주하신 예수님은 과연 무자비한 분인가?
“이튿날 그들이 베다니에서 나왔을 때에 예수께서 시장하신지라. 멀리서 잎사귀 있는 한 무화과나무를 보시고 혹 그 나무에 무엇이 있을까 하여 가셨더니 가서 보신즉 잎사귀 외에 아무 것도 없더라. 이는 무화과의 때가 아님이라. 예수께서 나무에게 말씀하여
권해생   2018-09-27
[성경의 여인들] 몰래 그의 옷자락을 만지다, 기적을 훔치다
[성경의 여인들_혈루증 앓는 여인] [마가복음 5:25-34] “내가 그의 옷에 손을 대기만 하여도 나을 텐데.”(막5:28) 연신 피를 흘리면서도 오직 믿음 하나로 힘을 내어, 50킬로미터나 되는 먼 길을 온, 이름 없는 한 여인은 이렇게 생각했다.
리즈 커티스 힉스   2018-09-20
[나를 바꾼 말씀] 자연의 선線, 예수의 선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2 로마서 1:20 글: 박윤만대신대학교 신약학 교수, 하늘깊은샘교회 담임목사, 그리고 「길 위의 예수, 그가 전한 복음, 마가복음」(킹덤북스, 2017)과 「신약성경 언어의 의사소통 기술」(그리심, 2013)의
박윤만   2018-09-11
[신약 난제 해설] 야고보가 말한 지혜는 과연 수험생을 위한 것인가?
“너희 중에 누구든지 지혜가 부족하거든 모든 사람에게 후히 주시고 꾸짖지 아니하시는 하나님께 구하라 그리하면 주시리라. 오직 믿음으로 구하고 조금도 의심하지 말라 의심하는 자는 마치 바람에 밀려 요동하는 바다 물결 같으니 이런 사람은 무엇이든지 주께
권해생   2018-09-10
[신약 난제 해설] 야고보가 말한 지혜는 과연 수험생을 위한 것인가?
“너희 중에 누구든지 지혜가 부족하거든 모든 사람에게 후히 주시고 꾸짖지 아니하시는 하나님께 구하라 그리하면 주시리라. 오직 믿음으로 구하고 조금도 의심하지 말라 의심하는 자는 마치 바람에 밀려 요동하는 바다 물결 같으니 이런 사람은 무엇이든지 주께
권해생   2018-08-25
[신약 난제 해설] 십자가에서 예수님은 ‘효도의 본’을 보여주신 걸까?
“예수께서 자기의 어머니와 사랑하시는 제자가 곁에 서 있는 것을 보시고 자기 어머니께 말씀하시되 여자여 보소서 아들이니이다 하시고 또 그 제자에게 이르시되 보라 네 어머니라 하신대 그 때부터 그 제자가 자기 집에 모시니라.” 요한복음 19:26-27
권해생   2018-07-13
[나를 바꾼 말씀] 죽음보다 더 무서운 사랑의 얼굴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1 창세기 32:24-32 나는 할아버지가 지병의 치유를 위해 처음으로 예수를 영접한 가정에서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났다. 할아버지의 오랜 병치레로 그나마 있던 논과 밭을 다 팔게 되어 더 이상 농사를 짓기
김지찬   2018-06-29
[나를 바꾼 말씀] 죽음보다 더 무서운 사랑의 얼굴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1 창세기 32:24-32 글: 김지찬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구약학 교수. 최근의 「룻기, 어떻게 설교할 것인 (생명의말씀사, 2018.3)을 비롯한 여러 저서와 역서가 있다. CTK 창간호에 “쇠풀무 땅에서는 젖
김지찬   2018-06-14
[나를 바꾼 말씀] 눈이 어두워 보지 못했다. 그런데 지금도 여전히 그렇다.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20 마가복음 8:25그 때에 예수께서는 다시 그 사람의 두 눈에 손을 얹으셨다. 그 사람이 뚫어지듯이 바라보더니, 시력을 회복하여 모든 것을 똑똑히 보게 되었다. 글: 웨슬리 힐펜실베이니아 앰브리지 소재 트리니
웨슬리 힐   2018-04-25
[성경의 여인들] 욕망의 덫
[성경의 여인들_보디발의 아내] [창세기 39:1-21] 보디발의 아내가 일으킨 사건은 넘치는 돈과 따분함과 인간의 정욕이 합쳐지면 심각한 문제가 일어난다는 것을 보여준다. 어느 시대건 말이다.앞으로 전개될 드라마의 등장인물은 셋이다. 보디발이라는 이
리즈 커티스 힉스   2017-12-28
[신학 이슈] 오순절적 성탄
THEOLOGY 우리의 크리스마스카드, 캐럴, 말구유 아기예수 장식은 크리스마스 스토리의여러 등장인물들을 기뻐하며 이야기한다.크리스마스 가장행렬에도다양한 배역들이 출연한다.마리아와 요셉과 아기 예수;천사들과 목동들과 동방박사들;그리고 심지어 엘리사벳과
존 D. 위트 블리엇   2017-12-26
[성경의 여인들] 진리의 마중물
[성경의 여인들_사마리아 여인] [요한복음 4:5-42] 우리는 이 여인의 이름도, 나이도 알지 못한다. 하지만 그녀가 예수님과 일대일로 주고받은 대화는 성경 기록상 예수님이 나눈 가장 긴 대화이다. 이 사실 하나만으로도 사마리아 출신의 이 여인을 새
리즈 커티스 힉스   2017-12-01
[구약 난제 해설] 모든 가난은 불신앙의 결과인가?
“네가 만일 네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만 듣고 내가 오늘 네게 내리는 그 명령을 다 지켜 행하면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기업으로 주신 땅에서 네가 반드시 복을 받으리니 너희 중에 가난한 자가 없으리라.” 신명기 15:4-5 한국 교회에는 물질에 대한
장세훈   2017-10-19
[구약 난제 해설] 애굽 종살이, 아브라함의 제사 탓인가?
“아브람이 그 모든 것을 가져다가 그 중간을 쪼개고 그 쪼갠 것을 마주 대하여 놓고 그 새는 쪼개지 아니하였으며 솔개가 그 사체 위에 내릴 때에는 아브람이 쫓았더라. 해 질 때에 아브람에게 깊은 잠이 임하고 큰 흑암과 두려움이 그에게 임하였더니 여호와
장세훈   2017-10-18
[성경의 여인들] 하나님을 제대로 고백하다
[성경의 여인들_라합] [여호수아 2:1-26; 6:16-25] 창녀라는 칭호가 거북하다면 이 여인을 ‘밤의 여인’ 또는 ‘길거리 여자’로 불러도 상관없다. 그러나 성경은 히브리서 11장에 열거한 믿음의 조상 가운데 라합이라는 이름을 올려 그녀를 존귀
리즈 커티스 힉스   2017-09-28
[나를 바꾼 말씀] 그리스도 안에 머물러야 그리스도인이다
1975년 가을, 대학 2학년을 막 시작했을 때였다. 신자가 된 지 겨우 2년 정도였고, 대학생 선교단체에서 제자훈련을 받고 있던 때였다. 어느 날 아침, 늦잠을 자다가 깼다. 제자훈련을 받기로 약속한 시간이 지나버렸다. 그때 갑자기 회의가 밀려왔다.
C. 존 콜린스   2017-06-26
[성경의 여인들] 사랑에 멍들다
[성경의 여인들_레아] [창세기 29:15-35] 고백하기 어려운 사실이 하나 있다. 예수 그리스도를 만나기 전 나는 10여 년간 온갖 거북한 장소에서 사랑을 찾아 헤맸다. 그러다 나와 함께 밤을 보내기 원하는 남자가 있다면 그는 당연히 나를 사랑하고
리즈 커티스 힉스   2017-05-27
[나를 바꾼 말씀] 그리스도 안에 머물러야, 그리스도인이다
[RE-WORD 나를 바꾼 말씀] No.19 요한복음 15:1-17글: C. 존 콜린스커버넌트 신학교 구약학 교수이며 Did Adam and Eve Really Exist?: Who They Were and Why You Should Care의 저자
C. 존 콜린스   2017-05-23
 1 | 2 | 3 | 4 | 5 | 6 | 7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68길 98 5층  |  대표전화 : 080-586-7726  |  팩스 : 02-6919-1095
발행인 : 오정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은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홍  |  사업자등록번호 : 214-88-27116  |  통신판매업신고 : 제01-2602호
Copyright © 2018 Christianity Today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