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고요한 영혼의 평화가 그립습니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중세기 이탈리아의 한 봉쇄 수도원에, 이른 아침부터 누군가가 문을 두드립니다.사제가 나가보니 무척 피곤에 지쳐 보이는 중년 남자였습니다. 문을 열며 물었다고 합니다. “누구를 찾아오셨나요?” 사내는 “예, 평화를 찾습
이동원   2015-05-11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녹색 그리스도인’의 길을 걸읍시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바야흐로 우리 주변 세상은 다시 신록으로 물들어가고 있습니다. 자연의 신묘한 조화를 절감하는 계절입니다. 우리의 가슴을 설레게 하는 다가올 바캉스 철을 기다리며 이제 그 구체적인 계획을 시작할 때이기도 합니다. 다만
이동원   2015-05-08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깨끗한 마무리를 준비합시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12월은 한 해를 결산하는 달입니다. 깨끗한 마무리를 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마음 준비가 필요합니다. 기독교 문화권에서는 이런 마무리를 ‘잘 끝내기’(finishing well)라고 일컬어왔습니다. 일의 시작도 중요
이동원   2013-11-26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열매를 거두는 가을맞이를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유난히 뜨겁고 지루한 여름을 보내고 이제야 상쾌함을 주는 가을 하늘을 바라보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지나간 봄과 여름을 지나면서 그런대로 우리에게 위안이 된 것은 꽃의 미학이었습니다. 저도 개인적으로 여수와 순천을 여
이동원   2013-09-23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휴가 이후, 새 창조의 길로 나아가십시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성경은 우리에게 엿새 동안 힘써 일하고 제7일에 안식하라고 명하고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은 휴가를 이 명령 지킴의 일부로 이해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 ‘쉼’의 명령은 만물과 인생을 창조하신 창조자 하나님 자신이 명하
이동원   2013-08-19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아웃리치의 결실을 응원합니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아웃리치의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아웃리치는 준비 여부와 이를 기획하는 정신에 따라서 단순한 단기여행일 수도 있고, 선교적 목적을 반영하는 미션 트립 또는 정탐 여행일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우리가 본래 소원한 그대로의
이동원   2013-06-24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메이퀸에게 날개를 달아드립시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산업화 시대를 살아온 사람들에겐 메이퀸의 추억이 있습니다. 남존여비가 여전했던 시대를 역행하는 역설일지 모르겠습니다. 아니면 부계 사회로 바뀐 후에도 모계 사회로 회귀하려는 본능 같은 것이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래
이동원   2013-04-24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잔인한 계절에 부활의 꽃이 피는 것을 보고 싶습니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T. S. 엘리엇은 그의 유명한 시 ‘황무지’에서 4월을 “가장 잔인한 달”로 명명했습니다.“~죽은 땅에서 라일락을 키워내고 추억과 욕정을 뒤섞고 잠든 뿌리를 봄비로 깨운다”고 그는 노래했습니다. 그는 잔인한 4월의
이동원   2013-03-22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따뜻한 봄맞이를 준비할 때입니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제가 에 이 글을 쓰기로 마음먹은 중요한 이유는 이 잡지가 표방하는 방향이 제가 추구하는 신앙의 지향점과 같다고 느꼈기 때문입니다. 그 지향점을 한마디로 표현하면 ‘열린 복음주의’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저는 ‘열린
이동원   2013-02-20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속도보다 방향이 더 중요합니다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지나간 일이니 고백해도 괜찮을 듯합니다. 지난 대선에서 저는 기호 6번 강지원 후보를 찍었습니다. 선거 막바지에 흑색선전, 마타도어가 기승을 부리는 것을 지켜보면서 여야 모두 책임을 면할 수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강
이동원   2013-01-25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자기 갱신의, “샤나 토바!”
이동원의 필그림하우스에서 쓰는 편지 한동안 셀프 리더십self-leadership이란 말이 유행했습니다. 그러나 저는 오늘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것은 단순한 자기관리self-management 차원의 리더십이 아니라, 자기갱신self-renewal의
이동원   2012-12-27
 1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68길 98 5층  |  대표전화 : 080-586-7726  |  팩스 : 02-6919-1095
발행인 : 오정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은홍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홍  |  사업자등록번호 : 214-88-27116  |  통신판매업신고 : 제01-2602호
Copyright © 2018 Christianity Today Kore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