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의 탄생에 관한 세 가지 오해 [구독자 전용]
상태바
예수님의 탄생에 관한 세 가지 오해 [구독자 전용]
  • 권해생
  • 승인 2019.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약 난제 해설 No.12누가복음 2:6-7; 마태복음 2:1-12; 누가복음 2:13-14 첫아들을 낳아 강보로 싸서 구유에 뉘었으니 이는 여관에 있을 곳이 없음이러라.”누가복음 2:7 “헤롯 왕 때에 예수께서 유대 베들레헴에서 나시매 동방으로부터 박사들이 예루살렘에 이르러….” 마태복음 2:1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신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누가복음 2:14 성탄절이 다가온다. 성탄절 설교에는 어떤 성경 본문이 적합할까? 교회마다, 설교자마다 다양한 설교 본문을 선택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예수님의 실제 탄생 이야기가 나오는 성경은 마태복음과 누가복음뿐이다. 예수님의 탄생에 관한 예언이나 그 의의를 말하는 성경 본문은 더러 있지만, 예수님의 실제 탄생 이야기는 오직 마태복음과 누가복음에만 나온다. 따라서 성탄절에 설교자들은 주로 마태복음과 누가복음을 설교한다. 그러나 이 본문들에 대해 습관적으로 잘못 해석하고 잘못 이해하는 부분이 있다. 그중 가장 대표적인 세 가지를 짚어보고, 그 오해를 바로 잡아 보자. 첫 번째 오해: 빈 방이 없는 여관? 예전에는 성탄절을 맞이하여 교회마다 연극 발표회를 많이 했다. 그중 대표적인 연극이 요셉과 마리아가 베들레헴에서 있을 곳을 찾지 못해 방황하는 모습이다. 집집마다 여러 가지 이유로 요셉과 마리아를 거절하고, 심지어 여관에도 빈 방이 없었다. 할 수 없이 마리아는 마구간에서 출산을 하고, 아기 예수를 여관의 마구간 구유에 뉠 수밖에 없었다. 이것이 누가복음 2:7에 관한 전통적 해석이다. “거기 있을 그 때에 해산할 날...

정기 구독을 하시면 전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 정기구독을 하고 계신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 정기구독자 중 비회원은 회원가입을 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