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을 일으키는 비밀, 사랑
상태바
기적을 일으키는 비밀, 사랑
  • 성유원
  • 승인 2019.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유원의 사유의 정원_세 번째 산책 사랑, 32⨉24cm, 견에 채책, 2019년 기적을 일으키는 비밀, 사랑 영혼의 방법론은 사랑이다. 사랑은 그대의 의식을 심오하게 해 준다. 그대가 깊이 들어갈수록 노랫소리는 더욱 크게 들릴 것이다. —제임스 앨런 ‘생각의 지혜’에서 글 성유원 그림 고여정 사랑할 수 있는 능력 말의 근원은 그 말이 가진 깊은 의미를 깨닫게 해 준다. 우리가 흔히 쓰는 ‘사랑’이라는 말 역시 그렇다. 사랑을 뜻하는 라틴어 ‘아모르’amor는 ‘거부하다’anti와 ‘죽음’morte이 결합되어 만들어졌다. 말 그대로 ‘죽음을 거부하다’ ‘죽음을 뛰어넘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죽음의 두려움까지도 극복할 수 있는 힘을 가진 것이 바로 사랑이라는 것이다. 어원에 담긴 의미처럼 사랑은 시대와 장소는 물론 죽음까지 뛰어넘어 인류사의 맥을 이어가는 근원적인 힘이다. 그렇다면 사랑의 핵심은 무엇일까? 사람들이 흔히 쓰는 사랑이라는 말은 진정한 의미의 사랑일까? 사랑의 범위는 어디부터 어디까지일까? ‘사랑’만큼 다양하게 변주되거나 확장되어 쓰이는 말이 또 있을까? 좋아한다는 단순한 감정에서부터 미움과 증오가 잠재된 격정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을 사람들은 ‘사랑’이라는 말로 표현하곤 한다. 그런가 하면 누구에게나 감동을 주는 인류에 대한 보편적 사랑을 포함하여 목숨마저 버리는 깊고 숭고한 아가페의 사랑도 있다. 어쩌면 사람들이 사용하는 ‘사랑’이라는 말의 색깔과 무게는 그 말을 사용하는 사람의 수만큼이나 많을지 모른다. 학교에 재직하던 시절, 학...

정기구독자만 보실 수 있습니다.
  • 정기구독을 하고 계신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
  • 정기구독자 중 비회원은 회원가입을 해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